배너 닫기

신고은♥윤종화, 드라마로 만난 인연, 5월 19일 결혼 깜짝발표

등록일 2021년03월19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배우 신고은(34)과 윤종화(41)가 드라마로 맺은 인연의 결실을 맺는다.

19일 신고은은 소속사를 통해 윤종화와 오는 5월 19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깜짝발표 했다.

소속사 이미지나인컴퍼니에 따르면 결혼식은 코로나-19에 따른 정부의 방역수칙을 지키며 가족 및 가장 가까운 지인들만 초청해 치를 계획이다.

 

윤종화의 친누나인 윤현진 SBS 아나운서가 사회를 맡고, 축가는 가족들이 부르기로 했다.

두 사람은 2019년 MBC 일일드라마 '나쁜사랑'을 통해 처음 만나, 드라마가 끝난 직후인 2020년 6월부터 자연스럽게 연인관계로 발전해 약 1년간 교제 끝에 최근 결혼 날짜를 확정했다.

신고은과 윤종화는 1년 가까이 같은 드라마에서 연기 호흡을 맞추며 서로의 바른 인성을 가까이서 확인하고 두 사람의 가치관이 같다는 걸 확인하며 신뢰를 쌓아가 결혼에까지 이르게 됐다고 한다.

신고은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 쑥스럽고 머쓱하지만 알려드릴 소식이 있다.

 

소중한 봄날 드디어 결혼한다”며 5월 19일 결혼을 발표했다

 

신고은의 예비신랑은 드라마 ‘나쁜사랑’(2019)을 함께했던 배우 윤종화. 신고은의 소속사에 따르면 두 사람은 드라마 종영 직후인 지난해 6월 자연스럽게 연인 관계로 발전해 약 1년간 교제해왔으며 최근 결혼 날짜를 확정했다.

 

그는 "5월의 신부가 됩니다"라며 "현장에서 모두에게 사랑받고 밝은 기운을 주던 그분이 이제 저에게 소중한 사람이 되어, 제 옆에서 평생을 약속해 주었습니다.

 

서로에게 좋은 영향을 주며 행복하게 잘 살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신고은은 2011년 가수로 먼저 데뷔해 이듬해 가창력을 인정받아 뮤지컬 '궁'을 시작으로 '그날들', '빨래', '사랑했어요' 등의 작품에 출연하며 뮤지컬 배우로 자리 잡았다.

 

방송 진행자로도 활발한 활동으 펼쳐 2016년 MBC 방송연예대상 뮤직토크쇼 여자 신인상을 받기도 했다.

 

2018년 드라마 '황후의 품격'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기자 활동을 시작해 드라마 '강남스캔들' 나쁜사랑' 등에서 주연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였다.

 

2016년에는 '복면가왕'에 출연해 변함없는 가창력을 선보여 시청자들과 패널들을 깜짝 놀라게 하기도 했다.

윤종화는 2005년 MBC 드라마 '사랑찬가'로 데뷔했고 '에어시티' '보석비빔밥' '그들이 사는 세상' '당신은 너무 합니다' 등에 출연하며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심었다.

 

2015년 MBC 드라마 '이브의 사랑' 촬영 중 돌연 척수암 진단을 받았으나, 완치 1년 만에 드라마 'THE K2'로 복귀했다.

 

이후 '이몽', '나쁜사랑' 등 작품에 출연하였으며 현재는 완치 판정을 받고 꾸준히 작품 활동을 이어가는 중이다.




다음은 신고은과 윤종화 SNS 결혼 소감 전문.

안녕하세요 신고은입니다.

이런 소식을 어떻게 전해드려야하나 너무 쑥스럽고 머쓱......하지만.... 알려드릴 소식이 있어서요 ^^;

사랑하는 친구들, 언니, 오라버니, 동생, 동료, 선생님, 그리고 진짜진짜 소중한 봄날님들 ,,♡

저 드디어 결혼해요>_<

다가오는 5월19일, 5월의 신부가 됩니다.

코로나로 인해 걱정이 많지만, 조심스럽게 그리고 또 많은분들께 감사하며 식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현 상황에 맞게 가족분들과 작고 행복하게 식을 진행하려합니다.

한분한분 찾아뵙고 인사드려야 하지만.. 저희의 이 기쁜소식이 혹 부담이 되실까 염려되어, 섣불리 소식전하지 못한것이니 부디 넓은 마음으로 이해해주시길 바래요^^♡

현장에서 모두에게 사랑받고 밝은기운을 주던 그 분이 이제 저에게 소중한 사람이 되어, 제 옆에서 평생을 약속해주었습니다.

서로에게 좋은 영향을 주며 행복하게 잘 살겠습니다!

윤종화♡신고은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