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한예슬, '버닝썬 여배우·남친 호빠 출신' 의혹 가세연에 “날 죽이려 작정”

등록일 2021년05월24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배우 한예슬이 최근 공개한 10살 연하의 배우 출신 남자친구 류성재에 관련한 의혹 등에 대해 입장을 전했다.


배우 한예슬이 “한예슬의 10살 연하 남자친구가 과거 접대부였다” “과거 대기업 회장과 사귀었다”는 의혹을 제기한 유튜버 김용호에 대해 “너무 소설이다”라고 했다.


한예슬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최근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 측과 유튜버 김용호 씨가 폭로한 이야기를 언급했다.

 

유튜버 김씨는 이날 자신의 유튜브 방송을 통해 한예슬이 과거 ‘버닝썬’ 논란과 관련된 여배우고 남자친구 류성재에 대해 “영화 ‘비스티 보이즈’다”라고 주장하며 화류계 출신이라고 말했다.

 

‘비스티 보이즈’는 유흥업소에서 여성 고객들을 접대하는 호스트들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이와 관련 한예슬은 “내가 연예계를 은퇴했으면 좋겠는가, 나한테 왜 이러는 걸까, 이걸 싸워야 하는가”라며 “내가 20년간 쌓아온 커리어와 이미지가 이런 방송들로 인해서 타격을 받으면 손해배상을 해주나, 나는 그냥 해프닝, 가십에서 끝났으면 좋겠는데 왜 자꾸 나한테 이러는 것인지, 최근에 소속사와 계약이 만료됐는데 일종의 보복인가 이런 생각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아니면 나한테 이러는 이유가 무엇이냐, 법정으로 가길 바라는 건가, 나는 그렇게까지 싸우고 싶지 않다”라며 “내가 이 생활 하면서 이런 일을 얼마나 겪었겠나. 지라시, 가십 얼마나 많이 들었는데 내 직업이니까 그러려니 하고 넘어갔는데 이거는 날 죽이려고 작정하고 공격하는 것 같아서 왜 그러는 걸까, 내가 그렇게 싫은가”라고 했다.

또한 한예슬은 “내 남자친구에게 미안해지고, 연예인 여자친구 만나서 이런 일까지 겪고”라며 “나도 하소연하려고 방송을 켰다.

 

그냥 가만히 있는 건 아닌 것 같더라”라고 했다.

이어 “저한테 어떤 미운 감정이 있는지 모르겠지만 무차별 공격을 하니까 너무 당황스럽고 그냥 서운한 점이 있다면 만나서 풀어보고 싶다”며 “지금은 제가 진짜 미워서 이 바닥을 떠나서 은퇴를 하길 바라니까, 싸우지 말고 대화로 풀자”라고 했다.

이후 그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주변 지인분들이 반응하지 말라고 걱정해서 라이브 방송은 내렸다.

 


 

저를 믿고 지지해주셔서 감사하다”라는 글을 올렸다.


24일 한예슬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지인분들이 반응하지 말라고 너무 걱정하셔서 라방은 내렸다"며 "댓글은 하나하나 다 읽기에는 너무 많아서 명예훼손 악플은 캡처해서 필요할 때 전달해주셨으면 좋겠다"고 해 법적대응 가능성을 열어뒀다.
 

또 “댓글 하나하나 다 읽기는 너무 많아서 명예훼손 악플은 캡쳐해서 나중에 전달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했다.

한예슬은 ‘허위사실이면 당당하게 고소하라’는 네티즌 의견에 “걱정 마라”라고 답하기도 했다.

한편 한예슬은 지난 13일 “제 남자친구를 소개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10살 연하의 연극배우 출신 류성재와의 열애 사실을 직접 공개했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