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오징어 게임',한국드라마 최초,美 넷플릭스서 이틀 연속 1위,전 세계 2위,관련주 부각에 ↑

등록일 2021년09월23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이정재가 주연으로 나선 드라마 '오징어 게임'이 한국 작품으로서는 최초로 미국 넷플릭스에서 인기 작품 1위를 차지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감독 황동혁)이 미국 넷플릭스에서 이틀 연속으로 '오늘의 미국 톱10' 부문 1위에 올랐다.

 

22일 넷플릭스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 패트롤에 따르면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은 전날까지 미국에서 1위였던 '오티스의 비밀 상담소'를 앞지르고 선두를 달리고 있다.

 

월드 랭킹 TV 쇼 부문에서도 2위를 기록 중이다.

 

지금까지 한국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가 기록한 미국 최고 순위 작품은 지난해 공개된 '스위트홈'(3위)이었다.

'오징어 게임'은 한국과 미국에서는 물론 홍콩, 대만, 베트남, 아랍에미리트, 쿠웨이트, 싱가포르 등 총 14개 국가에서 1위를 기록했다.

 

영국, 프랑스, 독일 등 39개 국가에서는 2위를 차지하며 세계적인 관심을 받는 데 성공했다.

'오징어 게임'은 더는 물러날 곳이 없는 이들이 거대한 공간에 갇혀 456억원의 상금을 차지하기 위해 목숨을 걸고 벌이는 미스터리한 서바이벌 게임을 그린 작품이다.

화려하고 거대한 스케일의 세트장과 이정재의 연기 변신이 눈에 띄며 박해수, 오영수, 위하준, 정호연, 허성태, 아누팜 트리파티, 김주령 등 주·조연의 연기력도 합격점을 받았다.

영화 '도가니', '수상한 그녀', '남한산성', '도굴'의 황동혁 감독의 군더더기 없는 연출도 호평받고 있다.

생존 서바이벌 장르 특성상 다소 작위적이고 뻔한 전개가 있기는 하지만 공개 직후 배우들의 열연과 게임 하나하나의 완결성에 대한 호평이 이어지며 미국 비평 사이트 로튼토마토에서 지수 100%를, IMDB에서 10점 만점에 8.2점을 기록하고 있다.

 

지난 17일 공개된 '오징어 게임'(감독 황동혁)은 456억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은 총 9회 분량의 드라마다.

 

배우 이정재가 주연을 맡았으며 '수상한 그녀' '남한산성'의 황동혁 감독이 연출을 담당했다.

 


 

아티스트컴퍼니 소속 배우 이정재 주연의 ‘오징어 게임’이 넷플릭스 시리즈물 1위를 달성하는 등 전세계적인 인기를 끌면서 버킷스튜디오(066410)가 관련주로 부각되고 있다.


대주주인 버킷스튜디오가 유일한 관련주로 주목받고 있다.

 

버킷스튜디오는 이정재·안성기·정우성 등 유명 배우가 소속된 아티스트컴퍼니의 지분 15% 보유하고 있는 대주주다.

버킷스튜디오는 지난 1999년에 설립된 곳으로 2003년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현재 IPTV, 케이블방송, 스마트TV, 태블릿 등 스마트 디바이스 기반을 중심으로 영화, 영상, 교육 등의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버킷스튜디오가 제작 투자한 영화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시오’ ‘건축학개론’ ‘시라노연연애작단’ 등이 흥행에 성공하며 영화 콘텐츠 사업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23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오전 9시 21분 현재 버킷스튜디오는 전 거래일보다 19.17%(530원) 오른 3295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중 3350원까지 치솟아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