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갯마을차차차' 스태프 김선호 응원 SNS 글 화제,"홍반장 답게 일어서자"

등록일 2021년10월27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김선호, 사생활 논란에 진흙탕 싸움
전 여친 A씨 실명부터 녹취록 공개까지
tvN '갯차' 스태프, SNS 통해 응원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의 한 스태프가 사생활 논란으로 곤욕을 치르고 있는 배우 김선호를 응원했다.

한 스태프는 지난 26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홍반장답게 빨리 일어서자. 김선호 화이팅"이라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에는 '갯마을 차차차' 촬영 현장에서 찍은 배우들의 모습이 담겼다.

 

극 중 홍두식과 윤혜진으로 분한 김선호, 신민아는 환한 표정을 짓고 있다.

 

그는 해맑게 웃으며 특유의 밝고 시원한 매력을 유감없이 뽐냈다. 이에 팬들은 "진심으로 감사하다", "얼른 복귀 성공하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선호는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대세 K모 배우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합니다'라는 제목의 폭로글로 인해 사생활 논란에 휩싸였다.

 

당시 작성자 A씨는 자신이 'K배우'의 전 여자친구라고 소개하며 혼인 빙자와 낙태 강요를 당했다고 밝혔다.

이후 소속사 조종설, 인성 논란, 임시계약, 광고 위약금 등 여러 잡음이 일면서 후폭풍이 더욱 커졌다.

 

무엇보다 소속사가 제대로 된 공식 입장 없이 묵묵부답으로 일관하면서 마치 '기정사실화'된 것처럼 김선호를 향한 부정적인 여론이 형성됐다.
 

이러한 여파로 김선호는 광고 모델로 활동 중인 브랜드에 손절을 당했다.

 

더불어 현재 출연 중이었던 KBS 2TV '1박 2일 시즌4', 출연을 확정했던 영화 '도그 데이즈', '2시의 데이트'에서 하차했다.

뒤늦게 입을 연 김선호는 "그분과 좋은 감정으로 만났다.

 

그 과정에서 나의 불찰과 사려 깊지 못한 행동으로 상처를 줬다"며 "부족한 나로 인해 작품에 함께 한 많은 분과 관계자분들께 폐를 끼쳐서 죄송하다.

 

상처받은 모든 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리고 싶다"고 털어놓았다.




현재 김선호를 둘러싼 진흙탕 싸움이 계속되고 있다.

 

이후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26일 김선호의 전 여자친구의 실명을 공개하고 폭로글과는 상반된 내용을 보도했다.

 

이어 기자 출신 유튜버가 김선호의 전 여자친구 전 남편으로 추정되는 인물까지 언급하는 등 각종 폭로가 이어지고 있다.
 

최근 한 유튜버는 김선호의 전 여자친구 A씨의 전 남편 B씨가 2019년 경 한 팟캐스트에 출연해 자신의 과거 결혼생활과 이혼 과정에 대해 언급했다며 B씨의 음성 녹취를 공개했다.

이 음성 녹취에서 B씨는 "이혼 소송에서는 '결혼생활을 유지하고 싶다'고 하더니 신혼집에서 우연히 발견한 CCTV 외장하드에 전 아내가 3주동안 남성 3명을 불러들인 사실을 목격했다.

 

이 영상을 법원에 제출했고 결국 조정으로 A씨와 결혼생활을 끝냈다."고 주장했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