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부산 도심서 마트 5층 벽 뚫고 택시 추락…13대 파손·8명 부상

등록일 2021년12월30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부산의 한 대형마트 5층 주차장에서 택시가 벽을 뚫고 도로로 떨어져 신호대기 중인 차량 10여대를 덮쳐 8명이 다쳤다.

 

30일 낮 12시 30분께 부산 연제구 연산동 홈플러스 5층 주차장에서 갑자기 택시가 건물 외벽을 뚫고 도로 아래로 추락했다.

 

택시는 반대편 도로까지 튕겨 나가 신호 대기 중이던 차량들 위로 떨어진 뒤 불이 났다.

 

이 사고로 차량 13대가 부서졌고 중상자를 포함해 8명이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부상자가 더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고 경찰은 전했다.

 

소방대원이 출동해 불이 난 택시를 진화했다.

 

대형마트 5층에서 추락한 택시는 형체를 알아보기 힘들 정도로 부서진 상태였다.

 

사고 현장은 부서진 차량으로 아수라장을 방불케 했다고 목격자는 전했다.

 

경찰은 택시 운전자를 상대로 추락 원인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사건사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