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BJ잼미 극단적 선택으로 사망…유족 "악성댓글로 우울증 앓아"

등록일 2022년02월05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유튜브와 트위치에서 활동해온 BJ잼미(본명 조장미·27)가 극단적 선택으로 세상을 떠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5일 경찰과 유족에 따르면 조씨는 지난달 말 서울에서 사망했으며 장례 절차도 끝났다.

 

조씨 유족은 이날 고인의 트위치 커뮤니티 게시판에 글을 올려 "장미는 스스로 세상을 떠났다.

 

장미는 그동안 수많은 악성댓글과 루머 때문에 우울증을 심각하게 앓았었고 그것이 원인이 됐다"고 밝혔다.

 

이어 온라인에 떠도는 마약 투약설은 사실무근이며,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조씨는 2019년 인터넷 방송에 입문해 트위치 구독자가 16만명, 유튜브 구독자가 13만명에 이를 정도로 인지도를 쌓았다.

 

그러나 방송 중 남성 혐오 제스처를 했다는 이유로 남성 누리꾼의 비판을 지속해서 받자 심적 고통을 호소해왔다.

 

조씨는 2020년에는 자신을 향한 악성댓글로 어머니가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소식을 전하며 방송 중단을 선언하기도 했고, 최근에도 2주 넘게 방송하지 않아 사망설이 돌았다.

 

최정훈기자 choichina@naver.com
타임포스트 www.timepost.co.kr

 

연예 +